공황장애 초기증상, 테스트 해보세요
건강

공황장애는 초기에 치료할수록 개선 효과가 크다는 거 알고 계셨나요? 이에 따라 초기에 증상을 직접 판단하는 것이 중요한데요. 지금부터 공황장애 초기증상에 대해 말씀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의심되는 부분이 있으시다면 꼭 필독하시길 바랍니다.

 

공황장애 초기증상 알아보기

공황장애는 극도의 불안감과 두려움을 느끼게 되는 정신적 질환입니다. 이를 토대로 나타나는 증상은 아래와 같습니다.


(공통) 아래 증상들은 ‘갑작스럽게’ 나타납니다.
– 오한이 생기고 몸이 떨린다.
– 손과 발이 마비된다.
– 죽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에 휩싸인다.
– 미쳐버릴 것 같은 상황이 발생한다.
– 공포스러워서 움직일 수가 없다.
– 세상이 크게 달라진 것 같다.
– 쓰러질 듯한 어지러움을 느낀다.
– 소화가 안 되고, 속이 더부룩하다.
– 가슴이 답답하고, 압박통이 발생한다.
– 숨이 잘 쉬어지지 않아 질식할 것 같다.
– 운동을 하지 않아도 숨이 가빠진다.
– 심장이 크게 두근거리거나 맥박이 빨라진다.
– 식은땀이 눈에 띄게 많이 난다.
– 얼굴에 열이 오른다.

해당 항목 중 4가지 이상에 해당된다면 이는 공항장애 초기라고 의심할 수 있습니다. 더불어 같은 증상이 수회 반복되는 현상이 나타난다면 빠르게 정신과에 방문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곧 나아지겠지’, ‘자연 치유 되겠지’라는 생각은 치료를 더욱 더디게 만드는 원인이 됩니다.


맺음말

지금까지 공황장애 초기증상을 말씀드렸습니다. 증상을 꼭 테스트해보시고, 의심될 경우 바로 병원에 방문하시기 바랍니다. 초기에 병원 치료를 진행하면 큰 개선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 저작권자 Cheerful24 재배포 금지 >

인기 많은 컨텐츠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