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인이 이상형이라 밝힌 여배우, 알면 다들 놀라실걸요?
연예

대부분의 연예인들이 연애를 밝히지 않고 쉬쉬하는 것이 일반적인데요. 의외로 배우 유아인은 오랜 시간 팬임은 물론, 이상형이라는 배우를 공식적으로 밝혀 화제가 되었었습니다. 과연 이 여배우는 누구일까요?

●  ●  ●


유아인이 이상형이라 밝힌 이 배우의 이름은 바로 ‘정유미’입니다. 정유미는 관객들에게 청순하면서도 다정한 배우라는 평을 받고 있는데요. 실제로 함께 일한 스텝들 역시도 그녀의 연기력은 물론, 인성까지 최고라는 후문을 남기고 있습니다.

출처 : 독립영화 ‘카페느와르’

영화평론가이자 감독인 정성일은 독립영화 ‘카페느와르’에 캐스팅한 일화를 회고하며, “마치 재즈를 연주하는 것처럼 모든 연기를 즉흥으로 해냈다”고 평가했습니다. 또한 한국에서 이 배우를 대체할 사람은 없기에 누구와 비교하는 것이 불가능하다 이야기도 했는데요.

출처 : 영화 ‘사랑니’

정유미는 2003년 영화 ‘사랑하는 소녀’로 데뷔했습니다. 이후 단편영화와 단역으로 차근차근히 성장한 그녀는 2005년 영화 ‘사랑니’로 백상예술대상 등의 시상식에서 신인상을 받았습니다. 이 영화를 본격적으로 배우를 직업으로 생각하게 되었다며, 직업 배우로서의 데뷔작인 의미 있는 영화라고 밝혔습니다.

출처 : 영화 ‘내 깡패 같은 애인’


이후로 ‘가족의 탄생’, ‘내 깡패 같은 애인’, ‘옥희의 영화’, ‘도가니’ 등에서 각각 착한 여자친구 역할, 사회 초년생 청춘의 애환을 담은 역할, 불의에 맞서 싸우며 아이들을 지켜주는 역할 등을 맡아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해내 연기력을 뽐냈습니다. 데뷔부터 연기력을 인정받았던 터라 비중 있는 역할을 많이 맡아왔으며, 씬스틸러의 역할을 톡톡히 해냈습니다.

●  ●  ●

로맨스 하면 떠오르는 배우들 중에서도 독보적인 인지도를 가지고 있는 것이 바로 ‘정유미’입니다. 특유의 감성과 표현력 덕분에 수많은 짤이 생성될 정도인데요. 실제로 영화계에서도 로맨스 작품의 여배우를 캐스팅할 때 1순위로 정유미를 떠올린다고 합니다. ‘로맨스 퀸’이라는 별명은 물론, ‘윰블리’라는 애칭까지 생긴 매력적인 배우라고 할 수 있습니다.


출처 : 드라마 ‘연애의 발견’

정유미가 로맨스 퀸으로 발돋움한 작품은 드라마 ‘연애의 발견’에서부터입니다. ‘케세라세라‘ 이후 에릭과 7년 만에 재회를 함에 따라 이목을 집중시켰던 이 드라마에서 솔직 담백한 연애의 감정과 사실적인 모습들을 깨알같이 잘 그려내면서 엄청난 인기를 얻게 됩니다.

출처 : KBS ‘2014 연기대상’

이 드라마를 통해 KBS 연기 대상에서 베스트 커플상, 신인 연기상, 미니시리즈 부문 우수 연기상을 휩쓸며 그야말로 한국 로맨스 드라마의 아이콘으로 떠올랐습니다. 꾸미지 않은 듯한 수수한 모습과 시청자들의 마음을 흔드는 연기력에 그녀는 단숨에 톱스타의 반열에 오르게 됩니다.

출처 : 슈프림팀 ‘그땐그땐그땐’ M/V

표정 연기부터 발성 등이 워낙 뛰어나 짧은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는 것 역시도 큰 화제가 되었었는데요. 슈프림팀 ‘그땐 그땐 그땐’의 뮤직비디오에서 남녀 간의 감정싸움을 매력적으로 그려내며 수많은 짤들을 생성해내기도 했습니다.

●  ●  ●


그녀는 악플이 없기로 유명한 배우였습니다. 하지만 2019년 영화 ‘82년생 김지영’에 출연한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기존에 없었던 비판적인 의견들이 줄을 이었었는데요. 정유미는 당시 출연의 고민이나 부담은 갖지 않았다고 밝혔으며, 편견 없이 바라봐 달라는 당찬 의견을 전달했었습니다.


이 영화를 찍으면서 비판적인 의견이 계속되자 배우 ‘공유’ 역시도 다양한 시각을 존중하되 마음이 왜곡되지 않길 바란다 말하기도 했었습니다. 사회적인 이슈에 겹친 예민한 주제를 담은 영화에도 기죽지 않고 현실을 그려낸 덕분일까 영화는 370만에 다다르는 스코어를 기록했고 관람객 평점 9.13점을 받았습니다.

출처 : 영화 ’82년생 김지영’

정유미는 이 영화를 통해 제56회 대종상 영화제를 비롯한 시상식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달성했습니다. 대종상 수상은 정유미의 메이저 시상식 첫 여우주연상으로 많은 사람들이 이 영화가 정유미의 인생 작품이라고 꼽는 이유입니다.

●  ●  ●


카멜레온처럼 배역에 맞추어 연기하는 정유미가 아닌 진짜 사람 정유미의 모습은 예능을 통해 만나볼 수 있었습니다. 2017년 스타 PD 나영석이 제작한 예능 ‘윤식당’에서 원로배우 윤여정, 신구, 대선배 이서진이라는 다소 어렵게 느껴질 수 있는 출연자들 사이에서 정유미는 그야말로 예쁨을 받았습니다.



싹싹하게 먼저 다가가고 섬세하게 원로배우들을 챙기는 모습부터 꼼꼼하고 부지런하게 일하는 똑순이 캐릭터까지 모두 잡은 정유미는 남녀노소 불문하고 다시 한번 큰 인기를 얻게 되었습니다. 정유미의 힘에 따라 ‘윤식당’ 시즌 2가 만들어질 정도였습니다.

출처 : tvN ‘윤식당’

정유미가 예능에서 사용한 반다나 덕분에 당해 여름에 인기 있는 액세서리로 반다 나가 불티나게 팔리는 현상을 보여주기도 했습니다. 이 시리즈는 올해 ‘윤스테이’로 돌아와 단순 음식 준비뿐 아니라 외국인 손님들에게 한옥체험을 시켜주는 모습으로 인기를 끌었습니다.

연이은 히트작으로 예능에 부담감을 털어버렸는지 정유미는 2020년에 ‘여름방학’이라는 예능에도 출연했습니다. 프로그램 ‘여름방학’은 정유미와 비슷한 맑은 이미지를 가진 배우 최우식과 함께 출연 일상을 보여주면서 꾸밈없는 아름다움을 여지없이 보여주었습니다.

출처 : tvN ‘여름방학’

초반에 제작과 소품 문제로 약간의 구설수에 올랐지만 정유미와 최우식의 순수하고 사랑스러운 모습 덕분에 이내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습니다. 수줍고 낯도 많이 가리지만 솔직하고 조심스럽게 마음을 드러내는 정유미의 사랑스러운 모습에 시청자들은 ‘역시 윰블리’라며 애칭이 잘 어울린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  ●  ●

출처 : tvN ‘로맨스가 필요해’

정유미는 JTBC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의 방영을 앞두고 있는데요, 외향뿐 아니라 인성까지 아름답다고 평가받는 그녀가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다가올지 벌써부터 기대가 됩니다. 항상 연기할 때마다 함께 출연하는 동료 배우들에게 배워간다는 마음으로 임한다는 그녀의 또 다른 모습을 응원합니다.

< 저작권자 Cheerful24 재배포 금지 >

인기 많은 컨텐츠
좋아할만한 글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