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개팅 기피 대상 1위 직업, 의외로 이거였다
라이프

30대가 되면 단순 소개팅을 넘어 결혼을 생각하게 됩니다이에 따라 상대방의 직업을 고려하지 않을 수가 없는데요수려한 외모에 돈도 잘 버는 직업이라면 더할 나위 없을 거라 생각하는데요하지만 소개팅 기피 대상 1순위 직업은 생각과 달랐습니다.

●  ●  ●

출처 : 영화 ‘톱스타’

소개팅을 꺼려 하는 직업 1(54%)는 의외로 연예인이었습니다연예인은 예쁘고 잘생긴 외모에 말도 잘하고 일반 직종보다 돈도 잘 벌어 선호도가 매우 높을 거라 생각되는 데요이런 의외의 결과가 나온 이유는 바로 결혼에 중점을 두어서였습니다. *출처 A결혼정보회사 미혼남녀 302


출처 : 영화 ‘개밥 주는 남자’

다시 말해 TV에서 보는 연예인은 선망에 대상이지만 내 배우자라면 다소 부담스러운 것이 사실이기 때문입니다이유는 다양했습니다가장 첫 번째는 일정하지 않은 수입 때문인 것으로 조사되었습니다대부분 톱스타를 생각하지만 인지도가 있다고 모두 돈을 많이 버는 것은 아니기 때문입니다이에 따라 일이 끊기거나 줄어든다면 경제적으로 어려움에 처할 수밖에 없기 때문입니다.

두 번째는 주변의 관심입니다평범한 일상도 이웃의 관심 대상이 되기 때문에 불편하다는 의견입니다세 번째는 바로 배우자의 직업적 특성입니다배우의 경우는 직업상 스킨십과 키스신베드신을 찍는 경우가 많습니다물론 직업 때문에 어쩔 수 없는 것이지만 일반인 입장에서는 이 역시 보기 힘든 것이 사실이기 때문입니다실제로 배우 차태현허성태는 이런 부분 때문에 베드신이 있는 작품은 선택하지 않는다고 말하기도 했었습니다.


출처 : 영화 ‘기다리다 미쳐’

2위는 군인(30%), 3위는 경찰(9%)이었습니다이는 안정적으로 월급을 받기는 하나 고액이 아닐뿐더러 직업의 특성상 위험에 노출되어 있기 때문입니다더불어 휴일에도 업무의 압박이 존재하기 때문에 꺼리는 것으로 조사되었습니다연예인과의 소개팅은 일반적이지 않기 때문에 사실상 군인과 경찰이 기피 대상 1~2위라고 볼 수 있습니다.


●  ●  ●

출처 : 티빙드라마 ‘술꾼도시여자들’

첫인상이 좋은 사람이라 해도 소개팅 과정에서 실망스러운 행동을 하면 연이 깊어지기 어려운데요. 30대 이상의 남녀는 외모보다 매너성격인성 등의 요소를 더욱 중요시하기 때문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소개팅 시 실망스러운 순간 1위는 바로 사진과 실물이 다를 때입니다보통 카카오톡이나 SNS를 통해 상대방의 얼굴을 알고 나가는 경우가 많습니다.


출처 : 티빙드라마 ‘술꾼도시여자들’

그런데 사진과 워낙 다르다 보니 다소 놀라는 경우들도 존재하는데요사진으로 보던 이미지로 기대하고 갔는데 배신감마저 들기도 합니다두 번째를 휴대폰을 보는 경우입니다상대방을 앞에 두고 적막감을 이어간다든지, 말없이 먹기만 한다면 자리가 불편하니 실망감이 높아질 수밖에 없습니다이외에도 대화의 흐름이나 말이 통하지 않을 때약속 시간을 어겼을 때 등이 포함되었습니다.

●  ●  ●

출처 : 영화 ‘연애의 온도’

가장 선호도가 높은 직업은 남녀 불문 공무원이 뽑혔습니다안정적인 경제력이 가장 큰 이유라고 할 수 있는데요남자는 무려 17년째여자는 6년째 공무원을 이상적인 배우자로 손꼽고 있습니다후 순위로는 은행원회계사변리사공사교사 등이 뽑혔습니다.

출처 : 영화 ‘연애의 온도’

배우자의 연봉에는 다소 차이가 있었습니다이상적인 남자의 연봉은 5천만원 초반이상적인 여자의 연봉은 4천만원 중반 정도인 것으로 조사되었습니다이를 토대로 계산해 보면 남자는 월 380~400만원, 여자는 310~330만원 정도의 월급을 선호하는 것이라 할 수 있습니다반면 자산은 대부분 중요지 않다는 의견이 많았습니다이는 남녀가 함께 대출을 받아 신혼을 꾸리는 추세에 따른 것으로 판단됩니다.

출처 : 영화 ‘어쩌다 결혼’

결혼은 언제 하는 걸 선호할까요질문에 남자는 34.8여자는 33.5세로 답했습니다하지만 이는 결혼을 원하는 사람들의 답변일 뿐 50%는 결혼 자체에 부정적인 의견을 내비쳤습니다이는 현실적으로 결혼을 하는 것이 어렵다고 판단하기 때문이며연애와 결혼은 별개라는 주장이 많았습니다.

저작권자 Cheerful24 재배포 금지 >

인기 많은 컨텐츠
메뉴